랭킹



솔직히 웬만한 인간보다 잘생긴 동물 TOP6

작성일 : 2019-05-03 22:38 수정일 : 2019-05-04 00:26 작성자 : 김샛별 (rlato7026@naver.com)

 

 

 

 

안녕하세요 랭킹스쿨입니다. 

살랑살랑 불어노는 봄바람 때문인지,

최근에는 별 거 아닌 일에도 마음이 선덕선덕하는데요.

심지어 동물들까지 너무 잘생겨 사람을 세상 설레이게 만듭니다.

오늘은 솔직히 웬만한 인간보다 잘생긴 동물 TOP6을 만나보겠습니다.

 

 

 

---

 

 

 

 

6위 메인쿤

 

 

이 수려한 외모의 메인쿤은 

거대 고양이라는 별명은 가진 메인쿤입니다. 

대형 종으로 고양이 중 가장 큰 것으로 유명한데요. 

날렵한 몸매에 풍성할 털까지 함께해 

그 미모가 유난히 눈에 띄는 고양이라고 합니다.

보통 고양이는 1년정도가 지나면 성묘가 되는 반면 

메인쿤은 3~5년까지 계속 자란다고 합니다.

특유의 덩치와 무게감만으로 이미 매력적이지만,

심지어 성격까지 온화해서 영미권에서는 '거인 신사'라고 불린다고 합니다. 

아이들과 사람까지 잘 따른다니, 사람으로 태어난다면 인기 절정이겠네요.

 

 

--

 

 

 

5위 늑대

 

 

잘생김하면 늑대를 뻬놓을 수 없죠! 

일부일처제로 반려가 죽을때까지 평생을 반려만 바라본다는 성격까지 갖춰

뭇 여성들을 설레이게 만든 주범이기도 합니다.

쫙 빠진 턱선과 군살없이 날렵하면서 용맹한 모습까지 갖췄는데,

여기에 그윽한 눈동자까지 함께 하면 더욱더 그 잘생김이 배가됩니다.

영화 트와일라잇에서도 늑대인간이었던 제이콥은 많은 팬들을 거느렸는데요.

와..심지어 늑대일 때가 더 멋있게 보일 지경이네요.

 

 

 

--

 

 

 

 

4위 하피이글 

 

 

하피이글은 이미 잘생긴 외모로 

세상을 들썩거리게 한 적이 있는 유명인사입니다. 

우리나라에서는 하피독수리 또는 부채머리수리라고 부르는데요. 

그윽한 눈빛에 뾰족한 부리까지... 

많은 사람들이 하피이글의 모습을 보고 패배감을 느끼기까지 했다고 하는데요. 

한때 정면사진이 유출되면서 각도빨이라는 오명도 얻었지만, 

현존하는 독수리 중에서 가장 큰 덩치에, 발톱도 가장 길고 강력해

아마존 먹이사슬의 최상위에 있다는 새들의 왕이라고 하는 능력자라고 하니,

정면조차도 멋지게 보이네요.

 

 

 

--

 

 

 

 

3위 흑표범

 

 

흑표범은 표범중에서도 검은 털을 지닌 표범으로, 

영미권에서는 주로 블랙팬서, 블랙 레오파드라고 불리는데요.

세련된 흑색에 표범 특유의 잘빠진 몸매가 더욱 잘생겨보이게 합니다. 

마블 히어로 블랙팬서가 바로 이 흑표범을 모티프로 한 캐릭터인데요. 

흑표범의 아름다운 검은색과 날렵한 운동신경을 잘 표현했죠?

사실 흑표범은 신화에 가까울정도로 희귀하다고 하는데요.

최근 아프리카에서 100년만에 흑표범이 포착되었다고 합니다. 

사진작가인 루카스는 흑표범이 카메라 렌즈를 응시했을때 소름이 돋았다며 

내 평생 최고의 작품이라고 소감을 밝혔다고 합니다.

 

 

 

---

 

 

 

 

2위 검독수리

 

 

맹금류에 속하는 검독수리는 

절벽이나 험한 산에 주로 살며 사람을 극단적으로 경계한다고 하는데요. 

그게 아쉬울만큼 널리 알려할 것 같은 외모의 소유조입니다.

크기가 훨씬 큰 소나 영양을 사냥할 수 있을 만큼

엄청난 비행실력과 파괴력을 가진 검독수리는

각종 커뮤니티에서 특유의 잘생김으로 화제가 되고 있는데요.

일본에서는 '초카이'라는 만 47세의 검독수리가 

잘생긴 외모로 꽃중년 독수리라며 엄청난 인기를 끌었던 적도 있습니다.

희끗희끗한 털까지 완벽하게 보이는 잘생김에 

남녀노소할 것 없이 탄성을 자아냈다고 하는데요.

진짜.. 짜릿한 잘생김이네요. 인정합니다.

 

 

 

---

 

 

 

 

1위 프레시안 스텔리온

 

 

사람도 심쿵하게 만드는, 본격적인 잘생김을 뽐내는 동물입니다. 

프레시안 스텔리온이라는 품종의 말 중에서도,

세상에서 가장 수려한 외모의 말이라고 소문난 프레드릭 더 그레이트입니다. 

윤기가 흐르는 검은색 탄탄한 몸과 곱슬한 갈기 

그리고 멋진 꼬리까지 마치 조각상을 떠올리게 하는데요. 

미국 미주리주에 사는 피나클 프리지안이 이 말의 소유주로 

프레드릭은 현재 1만 4천명의 페이스북 팬을 거느리고 있다고 합니다. 

몸값은 알려지지 않았지만 1회 교배 비용이 한화 약 640만원이라고 하는데요.

우월한 유전자를 얻기 위한 경쟁이 치열할 듯 싶네요.

 

 

--

 

 

 

 

동물이 맞나 싶을정도 심쿵하게 만드는 잘생긴 동물들! 

사람만큼 잘생겼다, 아니 사람보다 잘생겼다는 말에 절로 고개가 끄덕여집니다.

아무래도 거울은 잠시 넣어둬야겠어요.

지금까지 랭킹스쿨이었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