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2019년 가장 불쌍한 연예인 원탑

작성일 : 2019-07-12 16:26 수정일 : 2019-07-14 16:38 작성자 : 김샛별 (rlato7026@naver.com)

 

 

2019년의 반이 지난 7월, 올해 활동한 연예인 중 

가장 '불쌍하다'는 평을 받는 연예인이 있습니다.

올초 나라를 떠들썩하게 만든 버닝썬 사태의 주인공 승리, 

단톡방 몰카 범죄의 정준영의 경우 본인 스스로 자처한 일이라 전혀 안타깝지 않지만,

본인이 저지른 죄가 하나도 없는데도 깊은 수렁에 빠질

위기에 놓인 연예인이 있다고 하는데요. 

2019년 가장 불쌍하고 억울하다는 연예인, 그는 바로 누구일까요?

 

 

 

 

<위기의 시작> 

 

 

2019년 가장 불쌍한 연예인은 바로 데뷔후

제1의 전성기를 맞이한 개그맨 이승윤입니다 

그는 '나는 자연인이다' 를 통해 중장년층의 절대적인 지지를 받으며

 MBC의 대세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 에 까지 합류하게되는데요

훈남 매니저 강현석과의 찰떡궁합 케미를 보여주며

전에 없던 인기를 누리게 되었습니다

훈훈한 외모에 수수한 성격을 지닌 매니저와 이승윤의 케미가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자아내며 각종 CF 섭외 및 예능 러브콜이 이어지던 6월, 

매니저 강현석의 이른바 '빚투' 사건이 터지고 말았습니다. 

과거 지인으로부터 돈을 빌린 뒤 잠수를 탔다는 금전 채무에 

여자친구 몰카 의혹까지 불거진 것인데요.

평소 착하고 반듯한 이미지와 정반대되는 사건으로 네티즌들의 큰 충격이 이어졌고, 

보도 직후 강현석은 사실을 인정하며 전참시 하차는 물론, 회사까지 퇴사했습니다

매니저와 함께 출연해야 하는 프로그램의 특성상 이승윤 역시

 하차 수순을 밟을 수밖에 없었고, 자신의 죄도 아닌데 사과문을 작성해야 했죠.

 

 

<근본까지 흔들리는 이승윤> 

 

 

종합편성 채널 시청률 1위, 지상파를 위협하는 이색 콘텐츠로 

50대 이상의 중장년층들에게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 '나는 자연인이다'

지난 2012년 프로그램 시작부터 합류한 이승윤은

이상한 식재료로 만든 음식을 먹는 것은 기본,

계절에 상관없이 며칠 간 야외에서 고생이란 고생을 다하며

프로그램과 자신의 명성을 탄탄히 쌓아갔습니다

덕분에 몸을 사리지 않는 호감 이미지가 구축되며, 

더 많은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할 수 있는 기회도 얻게 됐죠.

하지만 최근, 이승윤의 대표 프로그램인 <나는 자연인이다>가

출연자 성추행 논란에 휩싸였습니다

과거, 미성년자 성추행으로 유죄판결을 받은 가해자가

자연인으로 출연했다는 주장이 제기된 것인데요.

이는 곧 사실로 드러났고, 제작진은 해당 출연자의 다시보기 서비스를 삭제하고

 향후 출연자 검증을 강화하겠다는 뜻을 밝혔지만

검증되지 않은 일반인 출연자들이 불법으로 자연을 점거하는 프로그램 

포맷 자체에 대한 재평가가 이루어지며, 프로그램 폐지설까지 돌고 있는 상황입니다.

 

 

 

<합류하자마자 논란> 

 

 

근면성실한 '자연인' 이미지 덕분에 지난 5월 <정글의 법칙>

 새 시즌에도 합류하게 된 이승윤. 하지만 합류하자마자 논란에 얽히게 됐습니다.

지난 29일 방송에서 출연자인 배우 이열음이 태국 내 멸종위기종인 

'대왕조개'를 채취하는 장면이 그대로 전파를 타며 태국 정부로부터 고발을 당한 것인데요.

현재 이열음은 국립공원법과 야생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로 태국 경찰에게 고발된 상태고

정글의 법칙 제작진이 태국 정부에 "촬영 중 사냥을 하지 않겠다" 는 

거짓 공문을 발송한 사실까지 드러나며 프로그램이 총체적 난국에 처했는데요

게다가 출연자였던 이승윤도 이열음이 채취한 대왕조개를 함께 취식한 것으로 보여, 

비난을 면치 못할 것으로 보입니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불과 한 달만에 세 가지 논란이 동시에 터지며, 데뷔 후 처음으로 맞이한 전성기가 

너무 빠르게 끝나는 것 아니냐는 이승윤을 향한 안타까움이 커지고 있습니다.

자신의 과오가 아닌 매니저와 출연자의 위법행위, 

프로그램을 만드는 제작진들의 불찰로 인해

어렵게 합류한 프로그램을 다 잃을 상황에 놓인 이승윤. 

상반기 불운은 딛고, 2019년 하반기에는 좋은 일만 있었으면 하네요.